독자 게시판

Total 52
번호 제   목 날짜
52
불교 설법 빙자 농촌노인 ‘유인’…위패·납…  00
종교활동을 가장해 떴다방 형태의 영업을 하는 유사 포교원이 확산되고 있다. 유사 포교원은 노인들을 상대로 여흥을 제공하고 설법을 빙자해 고액의 위패 안치 등을 부추기거나 건강제품 등을 강매해 문제가 되고 있다. 수법이 기존 건강보조제품 등을 단순 판매하는 방식에서 더욱 진화해가는 양상이다. 12일 오전 10시께 전남 나주에 있는 한 건물. 이곳…   한국장례신…
02-26
51
[박진호의시사전망대] "광고는 번듯한 상조회…  00
[박진호의시사전망대] "광고는 번듯한 상조회사, 알고 보니 부실비율이 무려?" 입력 2017.07.22. 09:25 수정 2017.07.22. 11:15 인터뷰 자료의 저작권은 SBS 라디오에 있습니다. 전문 게재나 인터뷰 인용 보도 시, 아래와 같이 채널명과 정확한 프로그램명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방송 : 박진호의 시사 전망대 (FM 103.5 MHz 6:20-8:00) ■진행 : SBS 박진호 기자 ■방송일시 : 2017년 7월 22일 (토) ■대담 : 이인철 참조은경제연…   한국장례신…
07-22
50
[고윤기 변호사의 법률이야기] 내땅 위의 남 …  00
예전에 한창 부동산 투자 권유가 유행한 적이 있습니다. 텔레마케터가 사무실이나 집에 전화를 걸어와 부동산에 투자를 권유했습니다. 상식적으로 보면 한두 푼 하는 것도 아닌 부동산을, 모르는 사람이 전화를 걸어와 투자를 권유한다고 구매하는 것은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저도 처음에 비상식적인 일이라 생각하고 투자자들이 좀 이상한 것 …   한국장례신…
02-20
49
고대 올림픽 선수들은 왜 나체였을까?  00
▲ 고대 올림픽이 열렸던 스타디움 입구에 아치형 성벽이 있다. 역사는 햇빛을 받아 더욱 명료해지고, 신화와 전설은 달빛을 받아 구전된다는 말이 있다. 역사는 양(陽)이고 신화와 전설은 음(陰)이라는 말이다. 양과 음은 상호보완적이고 호혜적이다. 어느 하나만 있으면 안 된다. 그리스는 신화의 땅이자 전설의 땅으로 통한다.…   한국장례신…
02-06
48
일본 전통장례식..모든 절차 사진으로 공개  00
일본의 장례식은 매우 염격하고 복잡하다! 일본 장례식은 매우 염격하고 복잡하다. Japan's funeral is very strict 日本の葬儀が非常に厳しい 사망한 날 장례식장을 알아본다. Locate a funeral ceremony hall from death 死亡から葬儀式場を探します 가족의 납골이 있는 사원과 지역 회장터가 정해져야 한다. An funeral the te…   한국장례신…
07-05
47
캔터베리대성당 집사 니콜라이가 왕실묘지에…  00
성실(誠實)이란 정성스럽고 참됨을 말한다. 마음이 솔직하고 맑고 밝고 훈훈하며 깨끗하여 거짓이 없는 상태다. 학창시절 학교 급훈(級訓)에 쓰여 있던 ‘자주, 근면, 성실’이 생각난다. 젊은 시절 이 ‘자주 근면 성실’이라는 단어를 까맣게 잊고 살아왔다. 그러나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지금 저의 살아가는 자세는 바로 ‘성실’을 바탕하여 살아가려고 무진 얘를 쓰고 있다. 나는 특출한 재능이 없는 사람이다. 학벌, 재산, 인맥도 별로 없다. 전형적…   한국장례신…
12-07
46
완도 청산도 전통의 장례 풍습을 만나다  00
2009년 5월 11일 오전 8시 완도항 여객선터미널. 안개가 자욱하다. 명사십리해수욕장으로 가는 신지대교는 물론 바로 앞에 있는 섬, 주도 역시 보이지 않는다. 완도항에 있는 주도는 갖가지 상록수와 희귀식물이 많아 천연기념물로 지정돼 있다. 지난해 개장해 완도의 새로운 명물이 된 일출공원도 방향조차 가늠하기 힘들다. 청산도로 가는 첫 배에 몸을 실었다. …   한국장례신…
06-07
45
같은 현실을 보고도, 소현과 봉림 두 형제의 …  00
‘정치는 생물’이라는 말처럼 때로는 전혀 의외의 인물에게 대권이 돌아가는 경우가 있다. 대운(大運)이 따라 준 것이다. 그러나 대운은 여기까지다. 대운을 천명(天命)으로 승화하는 것은 전적으로 본인에게 달려 있다. 인조가 소현세자 일가를 죽이면서 생각지도 않게 대권을 잡은 효종은 굴러온 대운을 천명으로 전환할 방법을 숙고했다. 그것이 북벌이었다. 효종은 현종·숙종을 잇는 삼종(三宗)의 혈맥 시대를 열었다. 병자호란 때 소현세자뿐 아…   한국장례신…
06-07
44
‘나는 누구인가’ 간절한 수행  00
2월17일 라즈기르를 떠났다. 길 옆에는 카스트(인도의 계급제도)에도 속하지 못하는 ‘불가촉 천민’의 허름한 움막이 줄지어 있었다. 그들의 일상은 처참하도록 가난했다. 반면 그 뒤로 펼쳐진 목가적 풍경은 눈물나게 아름다웠다. 노랗게 흐드러진 유채꽃과 푸르디푸른 밀밭, 그 너머로 노을이 졌다. 인도의 가난과 인도의 풍광, 둘은 그렇게 엉켜 있었다. 그 사이로 뽀얀 먼지를 날리며 버스가 달렸다. 밤이 돼서야 도착했다. 붓다가 깨달은 땅, 보드가…   한국장례신…
06-07
43
옹기종기 모여 앉은 꼬마섬, 珍島가 그리워 …  00
"아리아리랑 스리스리랑 아라리가 났네~아리랑 응응응~아라리네 났네" 우리나라 남쪽 끄트머리 보배섬 진도(珍島). 시(詩)·서(書)·화(畵)·창(唱)의 본고장인 진도는 넉넉한 인심에다 수려한 풍광을 자랑한다. 조병화 시인은 진도 찬가에서 '진도는 정이 붙은 섬이더라. 정이 붙는 사람들이 살고 있는 섬이더라. 들리는 것이 육자배기요. 흥타령이요. 남도민요…   한국장례신…
06-07
42
성명왕의 후예들  (2) 00
부여계의 성지, 히라노 신사 이제까지 교토를 대표하는 아름다운 벚꽃의 신사인 히라노 신사가 바로 성왕을 모시는 사당이라는 점을 알 수 있었습니다. 물론 일본의 사학계가 공식적으로 인정하고 있지는 않습니다만 민간에서는 백제의 성왕과 관련된 신사라는 것이 일반적인 인식입니다. 일본 황실 법도집인『연희식(延喜式)』에 의하면 22) , 히라노 신사는…   한국장례신…
06-07
41
소현세자 죽음, 병사일까? 독살일까?  00
문상을 해야 하나? 말아야 하나? 양주에 머물고 있던 김상헌은 세자의 부음을 듣고 갈등을 느꼈다. '문상을 해야 하나? 말아야 하나?' 그것이 문제였다. 안동에 은둔하고 있던 김상헌에게 청나라의 소환령이 떨어져 의주로 향할 때 대궐을 지나는 길목이었다. 하지만 김상헌은 인조와 대면을 피하고자 곧바로 의주로 향했다. 돌아올 때도 마찬가지…   한국장례신…
06-07
40
길 위에서 산 자와 죽은 자를 만나다  00
동티모르에서 가장 많이 본 것을 꼽으라면 바다다. 바다, 바다가 끝없이 펼쳐져 있었다. 바다의 색깔은 하나가 아니었다. 바닷물의 빛깔은 육지와 가까운 곳과 먼 곳이 달랐고, 수심이 얕은 곳과 깊은 곳이 달랐다. 자코섬이 보이는 뚜뚜알라까지 안내를 맡았던 로고스리스시스의 전흥수 고문은 동티모르의 바다가 지중해의 바다보다 아름답다고 단언하기도 했…   한국장례신…
06-07
39
시체 닦는 일이 혐오스럽다?  00
영화 <굿'바이>를 보리라 결심하게 된 것은 영화에 대한 대략적인 소개 글들을 읽고 난 후였다. 평소 일본 영화라면 무슨 이유 때문인지 <러브레터>를 마지막으로 거들떠보지 않은 나였지만 영화의 소재가 '시체를 닦는 일'이라는데 눈이 번뜩 뜨인 까닭이다. 뭐? 시체를 닦아? 그것도 전임 첼로 연주자가? 내가 그 '시…   한국장례신…
06-07
38
과시하는 임금은 졸군 (拙君)이고,백성과 함…  00
옛날의 갈국(葛國)은 北韓과 비슷했다 © 문화저널21 삼자경(三字經)에서 보면 족한상심(足寒傷心)이요 민원상국(民怨傷國)이라는 말이 나온다. 우리 속담에 발이 따듯해야 잠이 잘 온다는 말의 뜻과 상통한다. 발은 심장으로부터 가장 멀리 떨어져 있다. 그래서 추위를 많이…   한국장례신…
06-07
 1  2  3  4  

select count(*) as cnt from g4_login where lo_ip = '3.228.21.186'

1017 : Can't find file: 'g4_login' (errno: 2)

error file : /bbs/board.php